금속의 부식
금속 그 자체는 산화물 또는 함수산화물로서 자연계에 존재하고 있었던 광석을 채광하여 고온에서 화학적으로 환원을 하거나 전기분해하여 정련한 것으로 정련시 에는 큰 에너지가 필요하며, 원래의 안정된 광석을 정련한 금속은 불안정한 상태로 된다.  
부식이라는 것은 가해진 에너지를 천천히 방출시켜 주위환경과 접하게 됨으로서 물, 공기 등 주위환경과 반응을 일으켜 그들의 본래상태인 산화물로 되돌아가려는 현상이다.
즉, 제련과정에서 많은 량의 에너지가 투입된 금속은 불안정하여 에너지를 버리고 자연 상태로 희귀하려는 경향(부식)이 크고 제련이 용이한 금속은 부식되려는 경향이 작다고 할 수 있다.
금속의 부식
금속 그 자체는 산화물 또는 함수산화물로서 자연계에 존재하고 있었던 광석을 채광하여
고온에서 화학적으로 환원을 하거나 전기분해하여 정련한 것으로 정련시 에는 큰 에너지가 필요하며,
원래의 안정된 광석을 정련한 금속은 불안정한 상태로 된다.  
부식이라는 것은 가해진 에너지를 천천히 방출시켜 주위환경과 접하게 됨으로서 물, 공기 등  
주위환경과 반응을 일으켜 그들의 본래상태인 산화물로 되돌아가려는 현상이다.
즉, 제련과정에서 많은 량의 에너지가 투입된 금속은 불안정하여 에너지를 버리고 자연 상태로
희귀하려는 경향(부식)이 크고 제련이 용이한 금속은 부식되려는 경향이 작다고 할 수 있다.